산업단지, 혁신도시
 
9.16 월 10:12
 
> 뉴스 > 사설 및 칼럼 > 칼럼 | 김태근 칼럼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건강한 삶을 위협하는 대기오염과 자동차 대기가스의 공해
2011년 03월 05일 (토) 22:40:45 전남타임스 jn-times@hanmail.net

   
        김태근 농촌문제 연구소장

생명은 누구에게나 존귀하고 지켜야 할 소중한 자산입니다.

우리는 누구나 다 건강하고 또한 장수하기를 소망합니다. 현대인은 많은 오염물질에 노출되어 있습니다. 건강하게 장수하려면 대기오염과 자동차 배기가스가 문제가 된다는 것을 알아보고 생각을 해 봅시다.


편리함과 소득을 목적으로 산업사회로 진입되면서 대기오염과 자동차 배기가스가 날이면 날마다 축적되었고 공기는 탁해졌으며 얼마나 심각해지고 있는지에 대한 사실을 알아봐야 할 것입니다.

대기오염 반경은 약 20km~30km이며 시멘트 분진 반경은 약 1km~1.5km라고 합니다.

 
미세먼지와 황사반경은 약 3,000km라고 합니다. 황사와 스모그 속에는 카드뮴과 비소 등의 유해성분이 함유돼 있습니다.

 읍·동지역은 물론이고 대도시 및 중·소 도시에서는 하얀 비둘기과와 흰 개, 또는 참새들을 살펴보면 본 색깔 자체가 바뀌어 새까만 잿빛으로 변해있는 것을 많이 봅니다. 이것은 도시의 오염도가 얼마나 심각한지 단적으로 보여 줍니다.

대도시 옥상에서 흰옷을 건조하기가 어렵고 하얀색 자동차가 매연으로 인해 색깔이 변해진 것을 보면 아실 수 있을 것입니다. 많은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던 몇 해 전 청주 지역에 내렸던 검정 눈을 눈 여겨 볼 필요가 있습니다.

이러한 사실만 봐도 대기오염이 얼마나 심각한가를 반증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이유를 근거로 도시 인근 지역과 공단, 혹은 아파트 옥상에서는 가급적이면 십자화과 무, 배추와 채소류, 고추 등의 재배는 우리 건강을 위하여 반드시 삼가야 할 것입니다.

그 유해 물질이 식물 자체에 축적되면 물로는 세척이 잘 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그리고 대기오염과 자동차 배기가스 공해로 인해 농작물 수확 감소는 물론이고 병충해 발생이 많으며 품질 저하는 기본입니다.

우리 인체에 미치는 악영향을 파악해 보면 사망률이 높은 폐암 발병과 신경계통이 많으며 호흡하면 콧물, 재채기, 가래, 기침, 가슴통증 및 기관지염과 폐렴을 일으킬 수 있다고 합니다.

대도시에 사는 이들의 대부분이 호흡기 질환 한 두 가지를 앓고 있는 것은 이 때문입니다. 식물이 정상적으로 살기 힘든 곳에서는 인간 역시 피해자가 됩니다.

동식물을 동시에 죽일 수 있는 다이옥신류와 환경호르몬 물질로 전 세계가 깜짝 놀랐던 것을 많은 분들은 알고 계십니다.

청산가리의 약 1만 배 정도 맹독성을 갖고 있는 고엽제에 미량함유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합니다. 1997년 2월에 전 세계 보건기구에서 위험도 3급에서 1급 발암 물질로 규정했다는 것입니다.

다이옥신류가 동식물 체내에 축적된 채소류와 육류 어패류를 사람이 먹게 되면 식품으로 인하여 약 98%가 흡수될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100%중 0.2%는 대기공기 중에서 호흡으로 흡수가 될 가능성이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사람에게는 어떤 피해를 입히는 것인가?

 생명과 재산을 동시에 파괴하는 다이옥신류는 1g으로 사람몸무게 50kg체중의 사람을 약 2만명을 죽일수 있는 정도이며 다이옥신류가 몸속에 많이 흡수되면 간장, 신장 등을 해치고 면역력 저하 및 피부병 또는 아토피 같은 발병 가능성이 높으며 암, 기형아, 유전자 이상, 성격이상, 정서불안 등의 증세를 일으킨다고 합니다.


맹독성의 다이옥신류 가운데 특히 독성이 강하고 최강의 독성물질은 월남전 때 사용했던 비선택성 제초제 고엽제와 폐비닐 폐타이어 폐전선피를 소각할 때 발생되는데 대해서 문제가 크다는 것입니다.

다이옥신류의 후유증으로 인하여 기형아 출산 가능, 남자들의 정자수 대폭감소 등으로 불임가능 특히 정자 자체가 왕성하지 못하다는 점이 큽니다.

만약에 임신을 하더라도 임신이 유지되지 않고 태아가 사망하거나 유산이나 조산이 일어나는 것을 의미합니다.
환경 오염은 사람에게도 치명적인 질병과 발병 요인을 제공합니다.

특히 자동차 배기가스에서 발생되는 일산화탄소가 불완전연소할 때 많이 발생한다는 것입니다.

 만약에 공기 중 0.5%가 함유돼 있을 때 5분에서 10분이상 흡입하면 사람이 죽을 수도 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자동차 대기가스에서 발생하는 일산화탄소는 농작물에 어떠한 피해를 줄까요? 다이옥신류가 함유된 연기는 무, 배추 잎이 하얗게 고사되고 일산화탄소는 잎이 황화되어 낙엽이 되고 줄기만 남으며 잎이 축 처진다고 합니다.

사람에게는 조직과 신경계통에 가장 많이 피해를 준다고 하며 청력과 시력이 극히 악화되면 뇌혈관이 확장되고 삼투력이 증가되면서 뇌에 압박을 가하여 뇌 척추압을 상승시킨다고 합니다.

 이래도 도시에서 무, 배추, 고추 등 채소류를 재배해서 드시겠습니까?

사실은 살충제와 살균제 잔유량은 영상기온 20℃~30℃이상 기온으로 약 10여일 이상 경과한다면 약 95%이상 잔유량이 산화되고 하우스 내에서는 약 7일이상 지나면 95%이상 산화됨으로 마음놓고 드셔도 된다고 합니다.

가장 큰 문제는 대기오염과 토양오염 수질오염으로 발생되는 농·축·해산물에 대해서도 알고 계셔야 되겠지만 우리 인체 건강에 막대한 피해를 입히는 불량수입식품과 불량인스턴트식품을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어보십시오.

* 이글을 작성한 이유는 국민건강과 국가발전을 위해서 자료를 수집하여 작성하였습니다.

-다음호에 계속-


전남타임스의 다른기사 보기  
ⓒ 전남타임스(http://www.jntime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정책 |
전남 나주시 금성관길 1-3번지 2층 | Tel 061)332-0211 | Fax 061)332-2562 | 청소년보호책임자 조성환
Copyright 2009 전남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ntimes.kr
전남타임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